Jeju Island’s Shamanic Shrines Photo Exhibition
강건의 제주도 신당 사진전 <땅을 품은 나무> 

2019.9.3(화) – 9.15(일)
예술공간 이아 갤러리

(제주시 중앙로14길 21)
월요일, 추석 당일 휴관
무료관람 

초대일시 9.7(토) 15:00
작가와의 대화(강건 작가)
강연_제주도 신당 이야기(하순애 철학박사) 

<땅을 품은 나무>의 독보성은 행위가 아닌 공간을 주목했다는 것에 있다. 작가는 2014년부터 제주도 곳곳의 신당을 찾아다니며 현장에 존재하는 신성하고 따뜻한 기운을 포착한다. 그것은 다름 아닌 사람들의 흔적, 신당을 만들고 일구는 이들의 정성스런 마음이다.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것에 신이 깃들어 있다는 믿음, 모든 생명에 의미를 부여하며 하루 하루를 소중히 여기는 태도, 삶을 긍정하는 지혜의 산물이다.

일상의 안녕을 기원하는 작은 공간, 삶의 애환을 털어내고 다시금 힘과 용기를 얻어가는 따뜻한 곳. 신당을 만든 건 사람들이지만, 결국 그 신당이 사람들의 삶을 품는다.

주최/주관_마음의시력
후원_문화체육관광부, 제주특별자치도, 제주문화예술재단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